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군정소식 보도자료 보도자료

페이스북 트위터 현재페이지 인쇄

보도자료

서천군, 수라상에 올랐던‘종어’복원 본격화! 게시판 상세보기

행정_보도자료 내용 상세보기 입니다.

제목 서천군, 수라상에 올랐던‘종어’복원 본격화!
작성자 박병제 등록일 2019-09-10 조회 66
첨부 jpg 파일명 : 사진사본 -BS01 브랜드마크-01.jpg 사진사본 -BS01 브랜드마크-01.jpg 바로보기
?atchFileId=FILE_000000000149251&fileSn=0 사진사본 -BS01 브랜드마크-01.jpg
사진사본 -BS01 브랜드마크-01
서천군, 수라상에 올랐던‘종어’복원 본격화!

- 종어 복원 연구 성공으로 서천 금강 하류에 시범 방류 -

서천군(군수 노박래)은 10일 한산면 신성리에서 인근 주민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금강 자연생태계를 복원하고 지역특화품종 개발로 새로운 소득원을 창출하기 위한 종어 복원사업의 일환으로 어린 종어 방류행사를 가졌다.

군은 지난 4월 9일 충청남도 수산자원연구소와 종어 복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2014년부터 진행한 종어 복원 연구가 지난 7월 인공 종자 생산에 성공해 약 2,000마리의 어린 종어를 서천 금강하류에 시범 방류한 것이다.

종어는 최대 1m 이상 성장하는 대형 어종으로 과거 수라상에 올랐을 정도로 민물고기 중 최고의 맛과 품질을 자랑하며 가시와 비늘이 거의 없고 육질이 부드러워 고부가가치 품종으로 알려졌으나, 1970년대 이후 절멸됐고 현재는 극소량의 양식종만 고가에 거래되는 것으로 추정된다.

노박래 군수는“금강 종어 복원을 통한 특산품 개발로 지역의 발전을 도모하는 사업이 본격적인 신호탄을 알렸으며 앞으로도 우리 군에서 할 수 있는 행정적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천군과 충남수산자원연구소는 종어 자원복원 연구의 지속성 확보와 양식 산업화 기반 마련을 위해 생산된 종자 일부를 민간 양식어가에 보급할 계획이며, 향후 종어 자원복원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질 경우 종어를 활용한 향토음식 및 상품 개발과 행사 개최 등 후방산업을 활성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공공누리 마크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 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담당부서 :
홍보팀
담당자 :
박병제
연락처 :
041-950-4214
최종수정일 :
2019-08-02 10:58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